2020년 05월 27일 수요일
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환경보건 > 환경보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피 한방울이라도…’ 보육교사‧공직자‧학생 등 혈액 나눔
광주 남구 관내 지역사회 ‘희망헌혈 릴레이’ 확산
등록날짜 [ 2020년03월24일 19시53분 ] | 최종수정 [ 2020년03월24일 19시56분 ]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 관내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들이 24일 광주대학교에서 코로나 19 여파에 따른 원활한 혈액 수급을 위해 ‘희망헌혈 릴레이’에 동참하고 있다.

 

 

작은 희망 모여 ‘코로나 19’ 위기 극복 다져

 

 

광주 남구 관내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코로나 19’ 여파에 따른 부족한 혈액을 수급하기 위한 ‘사랑의 헌혈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24일 남구(구청장 김병내)에 따르면 관내 어린이집에서 아이들을 돌보고 있는 보육 교직원들은 남구 어린이집연합회 주최로 이날부터 25일까지 광주대학교 주차장에서 열리는 ‘희망헌혈 릴레이’에 참여, 소중한 생명을 살리기 위해 혈액 나눔 운동에 동참했다.

 

이틀간에 걸쳐 진행되는 ‘희망헌혈 릴레이’에는 법인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 87명을 비롯해 민간 어린이집 보육 교직원 39명, 가정 어린이집 및 공공형 어린이집에서 종사 중인 교직원 35명 등 총 161명 가량이 함께한다.

더불어 남구 어린이집연합회는 ‘코로나 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근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 743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하기로 했다.

 

사랑의 헌혈 운동은 대학생을 비롯해 공직사회, 사회복지시설 등지에서도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혈액원에 따르면 ‘코로나 19’ 확산으로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던 지난 2월에는 광주대 학생 23명이 헌혈 운동에 참여했으며, 남부경찰서와 남부소방서 소속 공직자 40명도 국가적 위기 상황을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로 혈액 나눔에 힘을 보탰다.

 

지난 3월 16일에는 남구 장애인복지관 시설 종사자 6명이 헌혈 수급을 돕기 위해 팔을 걷어붙이기도 했다.

또 같은 달 19일 남구청에서 진행된 사랑의 헌혈 행사에서는 혈액 공급이 원활치 않아 어려움이 많다는 소식을 듣고 달려온 구청 공무원을 비롯해 사회복무요원, 주민 등 43명이 자발적 헌혈에 참여해 혈액 나눔에 동참하기도 했다.

 

남구 관계자는 “모두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지역사회 및 대한민국에 작은 보탬이 되고자 하는 국민들의 마음은 한결같다”며 “이러한 따뜻한 마음이 한데 모이다보면 위기 상황도 충분히 이겨낼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구는 광주‧전남 혈액원과 손잡고 분기별 한차례씩 총 4번에 걸쳐 ‘희망헌혈 캠페인’을 진행할 방침이다.

 

 

<정의로운 한국뉴스>
<저 작 권 자(c) 인터넷 한국뉴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올려 0 내려 0
김춘재 기자, 메일: k008@nate.com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지방환경청, 코로나-19 속에서도 계속되는 ASF 감시 (2020-03-30 07:54:17)
한국전력공사 순천지사, ‘코로나19’ 혈액 부족 극복 위한 헌혈 행사 가져 (2020-03-23 21:4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