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31일 일요일
연무 서울 20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환경보건 > 환경보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지방환경청, 코로나-19 속에서도 계속되는 ASF 감시
◇ 코로나-19 바이러스 비상대응 체제 속에서도 ASF 예방관리점검반 지속 운영
등록날짜 [ 2020년03월30일 07시54분 ] | 최종수정 [ 2020년03월30일 07시58분 ]

 

◇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방지를 위해 ASF 예방관리 점검반 탄력적 운영

 

대구지방환경청(청장 정경윤)은 코로나-19 사태 확산방지를 위해 비상대응체제 유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중에도, 아프리카돼지열병(이하 ASF*) 발병 차단을 위해 농가 비대면 점검을 강화하고 있다.

* ASF : African Swine Fever (아프리카 돼지 열병)
 

ASF 예방관리 점검은 13개 지자체*와 합동으로 관내 27개소 양돈농가에 대해 ASF 발병의 주원인으로 지목되는 남은 음식물이 이동되지 않도록 이행실태를 확인하는 등 발병 차단을 위해 지속 점검 중이다.
* 경산시, 경주시, 구미시, 김천시, 상주시, 안동시, 영천시, 포항시, 봉화군, 성주군, 영양군, 예천군, 청송군

 

대구지방환경청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예방을 위해 현장방문은 최소화하고 지자체, 유관기관 간 감시 네트워크 구축 및 유선점검 강화 등 ASF 예방관리 점검반을 탄력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기존에는 양돈농가 관할 지자체 담당관과 합동으로 주 1회 이상 남은 음식물 급여 여부 등에 대해 현장확인을 하였다.
 

코로나-19 바이러스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농가 방문을 지양하고 주 1회 이상 관할 지자체 담당관과 합동으로 농가별 ASF 예방 체크리스트를 만들어 유선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특이사항 발견 시에는 즉시 현장조사도 실시한다.
 

대구지방환경청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추세 및 감염병 재난 위기경보 단계가 완화되면 현장점검을 재개하여 ASF 발병 및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의로운 한국뉴스>
<저 작 권 자(c) 인터넷 한국뉴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올려 0 내려 0
최성한 기자, 메일: c65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권역별 대기오염 총량관리 추진 (2020-03-31 20:05:05)
‘피 한방울이라도…’ 보육교사‧공직자‧학생 등 혈액 나눔 (2020-03-24 19:5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