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구름많음 서울 16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연예 > 스포츠종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청각장애인태권도 국가대표 선수단 오는 6월부터 본격 훈련
등록날짜 [ 2020년05월19일 08시21분 ] | 최종수정 [ 2020년05월19일 08시26분 ]


 

▲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 장용갑 회장(가운데), 박성철 실무부회장(중앙우측), 이환선 이사(중앙좌측)가 권태성 감독, 이경석, 이선미 코치, 김민성 트레이너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코로나19 사태 안정에 따라 훈련 돌입 결정,

2020 세계농아인태권도선수권대회 출격 준비

 

 

대한장애인태권도협회(KTAD, 회장 장용갑)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진행하지 못했던 2020년도 청각장애인 국가대표선수단의 강화훈련을 오는 6월 8일(월)부터 진행하기로 했다.

 

KTAD는 지난해 12월 청각장애인 선수단을 이끌 지도진으로 권태성 감독, 이경석, 이선미 코치, 김민성 트레이너를 선발한 바 있다.

 

올해 국가대표선수단의 목표는 오는 10월 그리스에서 개최 예정인 2020 세계농아인태권도선수권대회의 종합우승이다.

 

내년에는 농아인올림픽인 데플림픽이 예정되어 있어, 올해 세계선수권은 내년 데플림픽의 성적을 예측할 수 있는 근거가 된다.

 

KTAD는 훈련에 앞서 5월 11일(월) 청각선수단 지도진을 소집해 훈련계획을 보고받고, 선수단 훈련에 따른 각종 지침을 전달했다.

 

KTAD 장용갑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그동안 개인훈련 중인 선수들이 모처럼 모여서 훈련을 하게 됐다. 우리 지도자들은 그 어느 때보다 방역에 집중해서 훈련하기 바란다”면서 “선수단 1명이라도 아프면 그건 국가적인 손해다. 국가대표로서 국민들의 세금으로 각종 훈련비가 지급되고 있으니, 사명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국가를 위해 철저하게 관리한다는 생각으로 임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KTAD의 청각 국가대표 선수단의 1차 훈련지는 경남 통영이다. 체력훈련에 방점을 두기 위한 선택이다.

 

청각선수단 권태성 감독은 “선수들이 오랜만에 합동훈련에 나서 체력부분이 약점으로 보인다. 이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바닷가인 통영에서 집중 체력훈련에 나설 계획”이라며 “체력이 어느정도 목표에 올랐을 때 전문훈련과 병행하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 2020년도 청각장애인태권도 국가대표선수단

- 감독 권태성

- 코치 이경석, 이선미

- 트레이너 김민성

- 겨루기(남) 이로운, 오원종, 이학성, 최상규

- 겨루기(여) 한다영, 이진영, 박신영

- 품새(남) 김정우, 최수빈

 

 

<정의로운 한국뉴스>
<저 작 권 자(c) 인터넷 한국뉴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올려 0 내려 0
송기만 기자, 메일: 4806291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천대학교 스포츠재활학과 김종근교수, 미국스포츠의학회 학회지 논문 발표 (2020-05-26 18:18:54)
태권도 ‘국기(國技)’ 지정 2주년 축사 (2020-03-31 10:19:36)